송혜령 / 나의 삶, 나의 여행 1



  송혜령(2003-10-31 10:16:49, Hit : 4469, Vote : 1839
 024.jpg (152.4 KB), Download : 33
 유진 오닐의 생가 'Tao House' (1)



Written by 송혜령 [pinecone55@hanmail.net]  [2002/03/14 17:55]  Hits: 225 , Lines: 13  
유진 오닐의 생가 'Tao House' (1)  
Download : Eugene Oneill 01a.jpg (152 Kbytes)

--------------------------------------------------------------------------------
  
지난 토요일에는 극작가 유진 오닐(Eugene O'Neill)의 생가 'Tao House'를 방문하였다.

유진 오닐(Eugene O'Neill 1888~1953)은 뉴욕 브로드웨이 연극계를 전세계적인 문화유산 본산지로 꽃피우게 한 장본인이자 극작가 최초로 노벨 문학상을 받았다. 유진 오닐은 그의 세번째 아내 Carlotta와 1937년에서 1944년 까지 극작가로서 전성기 시절에 이곳 'Tao House'에서 거주하면서 주옥같은 걸작을 낳고 마지막 작품을 탈고했던 역사적인 곳이다.

'Tao House'는 1980년도에 국립 사적지로 보존되어 안내인을 통한 관광객 투어를 통해 작가의 생존 시 사용하던 가구 및 서재를 개방하여 유진오닐의 생애와 사상, 그의 작품 해설, 미국 및 세계 연극계에 끼친 영향 등을 상세히 설명해 주는 프로그램이 있다.

내가 사는 곳에서 자동차로 약 한시간쯤 거리인 Danville市의 언덕바지에 아늑하게 자리잡고 있는 유진 오닐의 생가는 그의 집 정원, 과수원 및 158 에이커에 이르는 널찍한 숲으로 이루어진 산책로가 있다.



위의 사진은 'Tao House'앞에 있는 마굿간의 풍경임.






62   H.J.언니의 티벳 여행기를 올리며  송혜령 2003/10/31 4516 1710
61   A SUPPLE MIND  송혜령 2003/10/31 4175 1495
60   연주회  송혜령 2003/10/31 3730 1091
59   雲山吟  송혜령 2003/10/31 4359 1497
58   동생부부  송혜령 2003/10/31 4378 1512
57   음냐, 나 졸려. 그러니께 구찮게 굴지 말란 말이여...  송혜령 2003/10/31 4363 1625
56   Perspective  송혜령 2003/10/31 4118 1572
55   유진 오닐의 생가 'Tao House' (5)  송혜령 2003/10/31 4127 1614
54   유진 오닐의 생가 'Tao House' (4)  송혜령 2003/10/31 3965 1334
53   유진 오닐의 생가 'Tao House' (3)  송혜령 2003/10/31 4242 1498
52   유진 오닐의 생가 'Tao House' (2)  송혜령 2003/10/31 4426 1650
  유진 오닐의 생가 'Tao House' (1)  송혜령 2003/10/31 4469 1839
50   바다새  송혜령 2003/10/31 3913 1380
49   여행길에서 만난 친구의 편지  송혜령 2003/10/31 4350 1625
48   달 밝은 길에 고향길을 바라보니  송혜령 2003/10/31 4113 1492

[1] 2 [3][4][5][6]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