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산새처럼 살고 싶다 / 도연 度淵



  도연(2012-05-06 11:52:30, Hit : 3632, Vote : 1112
 http://hellonetizen.com
 DSC_2973_2.jpg (119.8 KB), Download : 38
 Good Morning 58 동판저수지.


.
Good Morning 58 동판저수지.

주남저수지 바로 옆에는 동판저수지가 있습니다.
둘은 작은 수문과 수로로 연결되어 있습니다. 철새도래지로서
주남저수지는 국내외에 너무나 잘 알려졌지만 외부사람들에게
동판저수지는 생소한 이름입니다.  
그러나 동판저수지는 주남저수지보다 훨씬 운치가 뛰어납니다.
물속에서 자라는 왕버들 군락을 따라 걷는 것도 좋고
겨울이면 찾아오는 고니, 기러기, 다양한 종류의 오리들도
동판저수지에서 더 많이 볼 있습니다.
사람들이 주남저수지만을 기억하는 것은 관심과 시선을 인위적으로
주남저수지로 모은 결과입니다.
왜냐하면 동판저수지 주변은 오래 전부터 축사들이 들어가 있어
보여줄 게 못되기 때문입니다. 악취가 진동하고 환경까지 불결합니다.
언젠가는 죽은 송아지가 함부로 버려져 썩고 있었습니다.

인근 주민들의 반대도 이유였겠지만 이런 환경 때문에 주남저수지는
‘아직까지’ 람사르 습지로 등록되지 못했습니다.
5월 2일, 이인식 선생과 동판저수지를 둘러보았는데
이심전심 안타까운 마음을 금할 수 없었습니다.
동판저수지 주변만 잘 정비하면 우포늪보다는 훨씬 좋은 공원이 될 수
있을 것입니다. 시간이 지날수록 보상비는 천문학적으로 오를 터여서
결국 마산 창원 진해 부산 김해 시민들에게 아름다운 습지를 갖는 것은
꿈에 불과할 지도 모르는 일입니다.
  
철원에도 학저수지가 있습니다.
그러나 이름만 학저수지일 뿐 보여줄 게 너무 없습니다.
접근이 쉬워 나무도 심고 산책로를 잘 닦아놓으면 큰 비용 들이지 않고
안팎으로 훌륭한 호수공원이 될 텐데 생각이 여기까지는 미치지 않는 모양입니다.
그래서 사람은 많이 다니며 견문을 넓힐 필요가 있습니다.

화창한 봄날입니다.
여러분 행복한 공일 보내십시오.





1307   도연암 벌꿀 나왔습니다.  도연 2012/06/18 3612 939
1306   에코힐링  도연 2012/06/13 3493 1093
1305   까막딱따구리 가족  도연 2012/06/10 3547 984
1304   철원의 새 15 까막딱따구리  도연 2012/06/05 3968 1211
1303   또 거리에서 스승을 만나다.  도연 2012/06/03 3893 1159
1302   산사랑 원고 7월  도연 2012/06/02 3498 1063
1301   환경운동 30년 심포지움에 다녀왔습니다.  도연 2012/06/01 3631 956
1300   부처님 오신 날 행사 잘 치루었습니다.  도연 2012/05/30 4129 1271
1299   맘에 드는 사진 한 컷.  도연 2012/05/26 4068 1187
1298   부처님 오신 날 행사  도연 2012/05/26 4214 1274
1297   오랜만에 수좌가 다녀갔습니다.  도연 2012/05/26 3575 1093
1296   살아있는 콩.  도연 2012/05/25 3448 1041
1295   오늘 아침 부분 일식.  도연 2012/05/21 3576 1125
1294   방과 후 아카데미, 아이들이 다녀갔습니다.  도연 2012/05/20 3449 1099
1293   Good morning 63 곡선은 직선보다 아름답습니다.  도연 2012/05/20 3958 1230
1292   Good morning 62 내가 가장 사랑하는 시간.  도연 2012/05/20 4230 1343
1291   영월. 동강, 서강, 주천강이 합쳐지는 곳.  도연 2012/05/18 3336 995
1290   Good Morning 61 아름다운 사람들  도연 2012/05/14 3270 980
1289   세상이 스님들을 걱정하네,  도연 2012/05/11 4138 1376
1288   부처님 오신 날, 연등 접수 받습니다.  도연 2012/05/09 3094 837
1287   Good Morning 59 여름새들이 속속 도착했습니다.  도연 2012/05/07 3573 1049
  Good Morning 58 동판저수지.  도연 2012/05/06 3632 1112
1285   Good Morning 57 유엔기념공원  도연 2012/05/04 3404 943
1284   Good Morning 56 불편한 진실  도연 2012/05/03 3554 1121
1283   Good morning 53 Track 2  도연 2012/05/03 4682 1688
1282   Good Morning 52 Track (흔적)  도연 2012/04/30 4147 1277
1281   Good Morning 51 논습지 생물다양성 증진 심포지움.  도연 2012/04/30 3723 1017
1280   Good Morning 50 갈 수 없는 나라.  도연 2012/04/27 3511 978
1279   Good Morning 49 Dust in the wind  도연 2012/04/26 3495 1079
1278   Good Morning 48  도연 2012/04/26 3814 1213

[1][2][3][4][5][6][7][8][9][10][11][12][13][14] 15 [16][17][18][19][20]..[58] [다음 20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