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산새처럼 살고 싶다 / 도연 度淵



  도연(2008-10-24 09:23:45, Hit : 4292, Vote : 1051
 무상계


無常戒 (무상계 )


夫無常戒者 入涅槃之要門  越苦海之慈航 是故一切諸佛
부무상계자 입열반지요문  월고해지자항 시고일체제불
-무상계는 열반에 이르는 요긴한 문이며,고해를 건너는 자비의 배입니다.

  그러므로 모든 부처님들께서도




因此戒故 而入涅槃  一切衆生 因此戒故  而度苦海  
인차계고 이입열반  일체중생 인차계고  이도고해  

-이 계를 인연하여 열반을 성취하셨고,모든 중생들도 이 계를 의지하여 고해를 건넜습니다.

  

十方三世 一切孤魂等衆靈駕 !!

시방삼세 일체고혼등중영가 !!

-시방삼세 일체고혼등중영가시여!!




汝今日 逈脫根塵 靈識獨露  受佛無上淨戒 何幸如也
여금일 형탈근진 영식독로  수불무상정계 하행여야
-이제 그대는 여섯 가지 감관과 여섯 가지 경계에서 벗어나 신령한 의식이 뚜렷해져

  거룩한 부처님의 계를 받게 되었으니 이 얼마나 다행한 일입니까?




十方三世 一切孤魂等衆靈駕 !!  劫火洞燃 大千俱壞
시방삼세 일체고혼등중영가 !!  겁화통연 대천구괴
-시방삼세 일체고혼등중영가시여!!  세월이 흘러 오래되면 광대한 우주도 무너지고

須彌巨海 磨滅無餘  何況此身 生老病死  憂悲苦惱 能與遠違
수미거해 마멸무여  하황차신 생로병사  우비고뇌 능여원위
-수미산과 큰 바다도 없어져 남을 것이 없는데 항차 이 작은 몸이 생.로.병.사와

  근심.걱정.고뇌를 무슨 수로 피하리오

十方三世 一切孤魂等衆靈駕 !!  髮毛爪齒 皮肉筋骨
시방삼세 일체고혼등중영가 !!  발모조치 피육근골
-시방삼세 일체고혼등중영가시여!!  그대의 머리카락.손톱.이빨 그리고 가죽.살.힘줄.뼈

髓腦垢色 皆歸於地  唾涕膿血 津液涎沫  痰淚情氣 大小便利
수뇌구색 개귀어지  타체농혈 진액연말  담루정기 대소변리
-때 같은 육신은 다 흙으로 돌아가고,침과 콧물.고름.피 진액.가래.눈물.원기와 오줌 같은 것 들은

皆歸於水 煖氣歸火  動轉歸風 四大各離  今日亡身 當在何處
개귀어수 난기귀화  동전귀풍 사대각리  금일망신 당재하처
-다 물로 돌아가고, 몸의 더운 기운은 불로 돌아가고,활동하던 기운은 바람으로 변하여,

  네 가지 요소가 다 각각  지.수.화.풍으로 흩어져 제자리로 돌아가는 법이니

  오늘날 영가의 돌아가신 몸이 어디 있다고 하리오.

十方三世 一切孤魂等衆靈駕 !!  四大虛假 非可愛惜
시방삼세 일체고혼등중영가 !!   사대허가 비가애석
-시방삼세 일체고혼등중영가시여!!  이 몸뚱이는 네 가지 요소로서 거짓 되고 헛된 것이니
조금도 애석해 할 것이 없습니다.

汝從無始已來 至于今日  無明緣行 行緣識  識緣名色 名色緣六入
여종무시이래 지우금일  무명연행 행연식  식연명색 명색연육입
-영가는 오랜 옛적부터 오늘에 이르기까지 어리석은 무명으로 말미암아 선.악의 행업을 지었고,

  이 행업은 세상에 태어나려는 일념을, 이 일념의 의식작용이 태중의 정신과 물질인 명색을

  명색은 여섯 가지 감관을

六入緣觸 觸緣受  受緣愛 愛緣取  取緣有 有緣生  生緣老死 憂悲苦惱  
육입연촉 촉연수  수연애 애연취  취연유 유연생  생연노사 우비고뇌
-이 여섯 가지 감관은 감촉을 감촉은 지각을,지각은 애욕을 애욕은 탐취심을

  탐취심은 내세의 과가 될 업을 낳았고,이 업은 다시 미래에 태어나는 연이 되니

  태어나면 늙고 병들고 죽게 되어 근심하고 슬퍼하고 고뇌하게 되는 것입니다.

無明滅卽 行滅  行滅卽 識滅  識滅卽 名色滅  名色滅卽 六入滅
무명멸즉 행멸  행멸즉 식멸  식멸즉 명색멸  명색멸즉 육입멸
-그러므로 무명이 없어지면 선.악의 행업이 없어지고

  선.악의 행업이 없어지면 고정관념의 의식작용이 없어지고

  고정관념의 의식작용이 없어지면 명색이 없어지고 명색이 없어지면 여섯 가지 감관이 없어지고

六入滅卽 觸滅  觸滅卽 受滅  受滅卽 愛滅  愛滅卽 取滅
육입멸즉 촉멸  촉멸즉 수멸  수멸즉 애멸  애멸즉 취멸
-여섯 가지 감관이 없어지면 감촉이 없어지고 감촉이 없어지면 지각이 없어지고
  지각이 없어지면 애욕이 없어지고  애욕이 없어지면 탐취심이 없어지고

取滅卽 有滅  有滅卽 生滅  生滅卽 老死憂悲苦惱滅
취멸즉 유멸  유멸즉 생멸  생멸즉 노사우비고뇌멸
-탐취심이 없어지면 업이 없어지고  업이 없어지면 생이 없어지고

  생이 없어지면 늙고 죽고 근심하고 슬퍼하는 고뇌도 다 없어지는 것입니다.

諸法從本來 常自寂滅相  佛者行道已 來세得作佛
제법종본래 상자적멸상  불자행도이 내세득작불
-이 세상 모든 것은 본래부터 스스로 고요하고 청정하므로

우리가 이와 같이 닦고 닦으면 내세에는 부처를 이룰 것입니다.

諸行無常 是生滅法  生滅滅已 寂滅爲樂
제행무상 시생멸법  생멸멸이 적멸위락
-모든 현상은 한시도 고정됨이 없이 변하여
  돌아가는 것이 곧 생하고 멸하는 생멸의 법이니

  이 생멸에 집착함을 놓으면 곧 고요한 열반의 경지에 이르는 것입니다.

歸依佛陀戒  歸依達摩戒  歸依僧伽戒
귀의불타계  귀의달마계  귀의승가계
-부처님계에 귀의합니다. 가르침계에 귀의합니다. 승가계에 귀의합니다.

南無過去 寶勝如來 應供  正邊知 明行足 善逝
나무과거 보승여래 응공  정변지 명행족 선서
-과거의 보승여래이시며,마땅히 공양 받으실 님이시며

  우주법계의 모든 것을 다 아시는 님이시며 열반에 이르신 님이시며

世間解 無上士 調御丈夫  天人師 佛 世尊
세간해 무상사 조어장부  천인사 불 세존
-이 세상 모든 것을 다 아시는 님이시며 모든 중생을 잘 다스리시는 님이시며

  하늘세계와 인간세상의 스승이신 님이시며 깨우쳐 부처 되신 님이시며

  세상에서 가장 높게 존경 받으실 님에게 귀의합니다.

十方三世 一切孤魂等衆靈駕 !!  脫却五陰殼漏子
시방삼세 일체고혼등중영가 !!  탈각오음각루자
-시방삼세 일체고혼등중영가시여!!  이제 당신께서는 오음을 벗어버리고

靈識獨露 受佛無上淨戒  豈不快哉 豈不快哉
영식독로 수불무상정계  기불쾌재 기불쾌재
-신령한 의식이 뚜렷이 드러나 부처님의 거룩한 계를 받았으니

  이 얼마나 기쁘고 통쾌한 일이옵니까?

天堂佛刹 隨念往生  快活快活
천당불찰 수념왕생  쾌활쾌활
-이제 마음대로 하늘 세계나 부처님 계신 곳에 태어나게 되었으니

  참으로 기쁘고 기쁜 일입니다.


西來祖意最堂堂  自淨其心性本鄕
서래조의최당당  자정기심성본향
-달마조사 전하신 법 당당하여 으뜸이시니 본래 청정한 마음자리 본성품의 고향이네

妙體湛然無處所  山河大地現眞光
묘체담연무처소  산하대지현진광
-마음이란 맑고 묘해 있는 곳이 따로 없어  삼라만상 그대로가 한마음의 나툼일세.





21   산에는 얼음이 얼고 / 양은그릇을 머리에 인 여인  도연 2003/10/24 5895 1561
20   신비로운 나비 두 마리  도연 2003/10/22 5783 1501
19   향기에 젖어 살다 / 사진, 숲속의 그네  도연 2003/10/22 6212 1730
18   나는 왜 사진을 찍을까? / 사진, 종이 줍는 할머니  도연 2003/10/22 5992 1513
17   철원 철새들의 낙원 학저수지에 다녀오다 / 사진, 물닭 두 마리  도연 2003/10/21 6018 1684
16   대중교통 예절 / 사진, 초롱꽃  도연 2003/10/21 6453 1843
15   박세리가 왔대서 / 사진, 박세리  도연 2003/10/19 6031 1645
14   달아달아 밝은 달아.../ 망원렌즈로 찍은 달  도연 2003/10/19 6651 1655
13   다시 돌아온 그들 / 하늘을 나는 청둥오리  도연 2003/10/19 5892 1535
12   첫 서리가 내리다 / 사진, 눈 쌓인 대관령 [2]  도연 2003/10/19 6323 1501
11   소국 한다발...  도연 2003/10/18 6290 1648
10   충무로 신문 파는 남자  도연 2003/10/18 6127 1751
9   산에 사는 이야기 2  도연 2003/10/18 5977 1575
8   산에 사는 의미 [4]  도연 2003/10/18 6516 1652
7   새는 날아가고 / 사진, 곤줄박이 둥지  도연 2003/10/18 6383 1604
6   나의 산에 사는 이야기  도연 2003/10/18 7096 1721
5     우체국 온라인 불전함.  도연 2007/10/31 20033 2120
4     어린 소쩍새 두 마리 [1]  도연 2005/07/25 5879 1425
      무상계  도연 2008/10/24 4292 1051
2       반야심경  도연 2006/02/08 4980 1374
1       천수경  도연 2005/07/25 5444 1368

[이전 20개] [1]..[41][42][43][44][45][46][47][48][49][50][51][52][53][54][55][56][57] 58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ro